디오리진 아이덴티티 디자인
Identity design for the Origin
Identity
2023
디오리진
4
모두예술주간2023 〈장애예술 매니페스토〉
Disability Art Week in Seoul 2023
EditorialGraphicMotion
2023
한국장애인문화예술원
4
제 15회 DMZ 국제 다큐멘터리 영화제
The 15th DMZ International Documentary Film Festival
GraphicIdentityMotion
2023
DMZ 국제 다큐멘터리 영화제
4
LG 화학 지속가능경영보고서 2023 웹사이트
RE:ACT TO ZERO
MotionWebsite
2023
LG화학
4
2022 금천예술공장아카이브
2022 Geumcheon Archive
Editorial
2023
금천예술공장
4
보고싶어, 니 영화! 2023
We want your film! 2023
Graphic
2023
서울독립영화제
3
나비클럽 소설선
Nabiclub Novel Series
EditorialGraphic
2023
나비클럽
3
언유주얼 굿즈 페어 2023 그래픽 어플리케이션 & 웹사이트
Unusual Goods Fair 2023 Graphic Application & Website
GraphicSpaceWebsite
2023
일상예술창작센터
4
2023 제로원데이
ZER01NE DAY 2023
EditorialGraphicMotion
2023
ZER01NE
5
베테랑의 몸
The Veteran’s Body
Editorial
2023
한겨레출판
3
국립극장 레퍼토리시즌 2023-2024
National Theater Repertory Season 2023-2024
Graphic
2023
국립극장
4
LG 화학 지속가능경영보고서 2023 RE:ACT TO ZERO
LG CHEM SUSTAINABILITY REPORT 2023 RE:ACT TO ZERO
Editorial
2023
LG화학
4
이것도노동이다
This is also Labor
Editorial
2022
전국권리중심중증장애인맞춤형공공일자리협회
3
신세계백화점 경기점 리뉴얼 오픈 [피어나다]
Shinsegae Department Store in Jukjeon Renewal Design [Bloom]
GraphicMotion
2023
Shinsegae Department Store
2
제9회 아마도 사진상 김동준 개인전 <방해하는 추출, 밀어두는 소화>
The 9th Amado Photography Award-Kim DongJun Solo Exhibition, <Distorting Extraction, Storing Digestion>
EditorialGraphic
2022 2023
아마도예술공간
4
아트선재센터 웹사이트
Art Sonje Center Website
Website
2023
아트선재센터
3
아마도애뉴얼날레_목하진행중 도록
Amado Annualale Catalog
Editorial
2023
아마도예술공간
4
Sync Next23(싱크 넥스트 23)
Sync Next 23
GraphicMotion
2023
세종문화회관
4
나비클럽 소설선
Nabiclub Novel Series
Editorial
2023
나비클럽
4
광주비엔날레 2023 웹사이트
Gwangju Biennale 2023 Website
Website
2023
광주비엔날레
3

워커스 69호: 추모의 방식

WORKERS Vol. 69 Way of Remembrance

2020
Graphic

workers_no69-1

workers_no69-2

workers_no69-3

workers_no69-4

workers_no69-5

workers_no69-6

workers_no69-7

workers_no69-8

workers_no69-9

“90년대 여성운동가 상을 수상했고, 여성인권운동에 적극적이었으며, 서울대 우 조교 성희롱 사건 변론으로 직장 내 성희롱 개념을 한국에 도입한 박원순 전 서울시장이 성폭력 의혹과 함께 사망했다. 그가 사망한 후, 서울특별시장 5일장 장례를 비롯한 추모와 애도의 방식을 두고 논란이 일었다. 시민사회 명망가들은 그의 장례위원에 이름을 올렸고, 일각에서는 성폭력 가해 책임을 죽음으로 회피한 그를 비판했으며, 여성단체 등은 연이어 ‘피해자와 연대하겠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과연 우리는 한국 민주화세대의 상징이자, 시민운동가, 인권변호사, 최장수 서울시장 등의 업적을 세운 박원순의 죽음을 어떻게 기억하고 추모해야 할까. 그의 죽음은 한국 사회에 어떤 과제와 의미를 남겼을까. 안희정, 오거돈, 박원순에 이르는 ‘진보 명망가’들의 잇따른 권력형 성폭력. 주류가 된 민주화 세대 에게 과연 여성은 어떤 의미였을까.” – 편집부의 말 중에서

디자인. 권준호

“Former Seoul Mayor Park Won-soon, who won the women’s rights award in the 1990s, was active in the women’s rights movement, and introduced the concept of sexual harassment at work to Korea in the defense of the sexual harassment case involving Seoul National University assistant Woo, died along with allegations of sexual violence. After his death, controversy erupted over the way he paid tribute and mourned, including the funeral of the Seoul mayor for five days. Civil society celebrities have been listed as members of his funeral committee, some have criticized him for avoiding responsibility for sexual assault with death, and women’s groups and others have announced their position to “join with the victims.” How should we remember and pay tribute to the death of Park Won-soon, who is a symbol of the Korean pro-democracy generation and has achieved achievements of civic activists, human rights lawyers and the longest-serving Seoul mayor? What tasks and meanings did his death leave for Korean society? A series of influence-peddling by “progressive aspirants” ranging from Ahn Hee-jung, Oh Keo-don and Park Won-soon. What did women mean to the mainstream generation of democracy?” – From the editorial department’s words

Design. Joonho Kw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