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커스 83호> 기후 악당 국가가 지운 사람들

<WORKERS No. 83> People erased by the climate villain state.

,

workers_83_port

workers_83_port2

workers_83_port3

workers_83_port4

workers_83_port5

workers_83_port6

workers_83_port7

workers_83_port8

<워커스 83호> 기후 악당 국가가 지운 사람들

자본과 권력으로부터의 독립을 선언한 잡지, <워커스> 83호의 주제는 ‘기후 악당 국가가 지운 사람들’입니다. 지난 8월 4일 정부는 탄소중립 시나리오를 발표했습니다. 그러나 노동자, 농민, 영세 상공인, 등을 대표하는 참여자 없이, 기업과 전문가 집단으로 편향되어 있는 위원회의 시나리오는 기후정의 원칙에 따른 대안이 제시되지 못한다는 비판이 뒤따르고 있습니다. 이번 워커스는 시민이 참여하는 ‘정의로운 전환’의 방법은 무엇인지에 대해 살펴봅니다.

일상의실천은 탄소 중립 시나리오에서 배제된 사람들을 상징하는 누군가의 이미지를 탄소의 질감을 적용하여 시각화했습니다.

디자인. 권준호, 정다슬

<WORKERS No. 83> People erased by the climate villain state.

The theme of <WORKERS> No. 83, a magazine that declared independence from capital and power, is “People Erased by Climate Villains.” On August 4, the government announced a carbon-neutral scenario. However, the committee’s scenario, which is biased toward businesses and expert groups without participants representing workers, farmers, small business owners, etc., is criticized for not being able to provide alternatives based on the principle of climate justice. <WORKERS> No. 83 examines how citizens can make a ‘just transition’ in which they participate.

Everyday Practice visualized an image of someone symbolizing those excluded from the carbon-neutral scenario by applying the texture of carbon.

Design. Kwon Joonho, Dahsuel Jung

Further Projec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