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이한열기념관 특별기획전 <보고싶은 얼굴>

Unforgettable Faces

,

unforgettable__0000_1 unforgettable__0001_2 unforgettable__0002_3 unforgettable__0003_4 unforgettable__0004_5 unforgettable__0005_6 unforgettable__0006_7 unforgettable__0007_8 unforgettable__0008_9 unforgettable__0009_10 unforgettable__0010_11 unforgettable__0011_12 unforgettable__0012_13 unforgettable__0013_14 unforgettable__0014_15 unforgettable__0015_16

<보고싶은 얼굴>은 ‘평탄치 못한 죽음’을 맞은, 우리가 반드시 기억해야 할 사람들의 얼굴을 작가의 작업으로 소환하는 전시입니다. 일상의실천은 고정희 시인의 시집 서문에서 발췌한 문구, ‘언제 부턴가 눈물은 내 시편들의 밥이 되어버렸고, 나는 그 눈물과 마주하여 지금 아득한 시간 앞에 서 있다’를 표지 전면에 배치하여 전시의 주제를 상징적으로 드러냈습니다.

디자인. 권준호, 김리원
일러스트레이션. 권민호

Further Projec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