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템포러리아트저널 리뉴얼디자인

Contemporary Art Journal Vol.25-27

,

contem_001

contem_002

contem_003

contem_004

contem_005

contem_006

contem_007

contem_008

contem_009

contem_010

contem_011

contem_012

contem_013

contem_014

contem_015

contem_016

contem_017

contem_018

contem_019

contem_020

contem_021

contem_022

contem_023

contem_024

contem_025

contem_026

일상의실천에서 <컨템포러리아트저널> 리뉴얼디자인을 진행하였습니다. <컨템포러리아트저널>은 급속하게 변해가는 시대 안에서 동시대미술에 대한 인식과 사유의 지평을 넓히고 이를 기반으로 한국미술의 비전과 발전을 담보할 실천 가능한 대안을 제시하는 예술비평잡지입니다. 일상의실천은 기존 잡지 형식의 저널을 단행본 형식으로 리뉴얼하고, 각 3권(25~27호)의 단행본을 일관된 디자인으로 진행하여 총서로 엮어 냈습니다. 25호 <한국 미술의 빅뱅: 단색화 열풍에서 이우환 위작까지>는 근현대미술사에서 일어난 위작 사태와 그로 인한 갖가지 현상을 다루고 있으며, 표지는 비평을 통한 근현대미술사의 긍정적 통찰을 어둠 속에서 미세하게 새어나오는 빛으로 표현하고 있습니다. 26호 <한국미술의 마음: 수인 꿈, 빈자의 휴머니즘>은 한국 미술의 토양을 마련한 예술가들에 대해 재조명하고 있으며, 표지는 비평가와 예술가를 잇는 연장선을 세미콜론(;)으로 형상화하여 표현하고 있습니다. 27호 <기대감소의 시대와 근시예술>는 2010년대 이슈 키워드인 신생공간의 이면과 2016년 논란의 중심이었던 ‘#미술계_내_성폭력’ 사건을 바라보며 홍역을 앓고 있는 한국 미술계의 현 시점에서 진단하고 있으며, 표지는 ‘익명의 여성’을 가리키는 인물이 미술계 내에서 대상화되어가는 현실을 상징하고 있습니다.

Further Projec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