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하는 몸, 구체적 공간 웹사이트

<Connected Body and the Specific Places> website

,

일상의실천에서 서울 아트스테이션, 타이포잔치 2017 협업 전시 <연결하는 몸, 구체적 공간>의 웹사이트 작업을 진행했습니다. 메인 그래픽에 적용한 ’재해석된 공간, 분절된 공간의 연속’이라는 키워드를 담고 있으며 각 작품의 위치정보와 작품 제작과정을 작가별로 분류해서 볼 수 있도록 만든 아카이브 사이트입니다.

http://connectedbody.kr/

http://helloep.website/connectedbody/

서울 아트스테이션
서울 아트스테이션 2017은 타이포잔치 2017과의 협업으로 ‘연결하는 몸, 구체적 공간’이라는 주제 아래 다양한 배경의 시각 디자이너를 초대했다. 총 79명(32 개인 또는 팀)이 참여한 151점의 작품은 주로 소외된 서울 시내 곳곳의 버스 정류장과 우이신설선(보문역, 정릉역, 솔샘역, 북한산우이역)에 포스터와 설치 작품의 형식으로 선보인다. 이 작품들은 젊은 디자이너가 서울 각 지역의 구체적 공간에서 자신이 겪은 경험 또는 지역성과 장소성에 대한 사회문화적 해석의 결과이다.

문화역서울284(RTO)
타이포잔치 2017
2017년 9월 15일 (금) ‐ 10월 29일 (일)
5회 국제타이포그래피 비엔날레

버스정류장 프로젝트
2017년 9월 2일 (토) ‐ 10월 31일 (화)
서울시내 버스정류장
150곳

우이신설선 프로젝트
2017년 9월 2일 (토) (6개월 동안)
우이신설선 역사
(보문역, 성신여대역, 정릉역, 솔샘역, 북한산우이역)

Further Projec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