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갱이

Bbalgangee(Pinko)

,

빨갱이 Bbalgangee(Pinko)

홍진훤×일상의실천
Jinhwon Hong×Everyday Practice

인터랙티브 미디어 설치(프로젝션동작 인식 센서) / 가변 크기
2019

한 시대를 관통했던 기괴한 언어는 수십 년에 이르러 숱한 사람들을 옭아매는 국가폭력의 상징으로 자리 매겨졌다독재체제와 국가권력의 유지를 위해 거침없이 횡행하던 시대의 언어는 냉전을 넘어 한국 사회를 나누고 가두는 첨병으로서 여전히 유효하다냉전의 언어가 현재 우리에게 어떤 방식으로 소모되고 있는지국가폭력의 날 선 증언과 일상의 생경한 사진으로 다시금 되돌아보고자 한다.

* 본 작업은 검색엔진에서 일정 기간 동안 수집된빨갱이라는 단어의 쓰임과 이미지가 무작위로 고문실의 벽면에 투사되며, 관람객의 위치에 따라 사운드가 제어되는 인터렉티브 미디어 작업입니다.

사진: 홍진훤
디자인: 일상의실천
전시 사진:  장현수 @mov_raw
개발: 최인

The bizarre word “Bbalgangee” that passed through an era has become a symbol of decades of national violence. “Bbalgangee”, which was outspoken in wielding undue power to maintain state power during the authoritarian era, still serves as a symbol of suppressing Korean society beyond the Cold War era. We look back at how the word, which would have been effective in the Cold War era, is being consumed by us now, and back to the testimony of survivors of national violence and the unfamiliar pictures of daily life. 

* This project is an interactive media operation in which the usage and images of the word “Bbalgangee” collected in the search engine are randomly projected onto the wall of the torture chamber and sound is controlled according to the location of the viewer.

Photograph: Jinhwon Hong
Design: Everyday Practice
Exhibition Photograph: Jang Hyun Soo (mov_raw)
Development: Choi In

민주인권기념관 기획전
잠금해제 UNLOCK
2019.6.10-9.29
민주인권기념관(서울특별시 용산구 남영동 한강대로71길 37)

기획: 김상규
참여작가: 잭슨홍, 언메이크 랩, 백승우, 김영철, 진달래&박우혁, 홍진훤X일상의실천

Further Projects